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5 10:48

  • 뉴스 > 환경활동

서울시, 자발적 녹화활동 펼칠‘시민 조경리더’430명 배출

올해 마을 녹화활동 펼칠 조경리더 430명 양성(시민조경아카데미 192명, 시민정원사 238명 수료)

기사입력 2019-12-13 17:2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서울시는 올해 꽃과 나무에 관심 있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2019년 시민조경아카데미2019년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을 운영하여 최종 430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시민들에게 식물과 정원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마련된 조경 및 정원 관련 인문학 교양강좌로, 시민들은 각자 살고 있는 동네에서 스스로 꽃과 나무를 심고 가꾸고, 이웃 주민들에게도 녹화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나눌 수 있도록 마련된 교육과정이다.

 

시민조경아카데미는 2013년에 시작되어 올해가 6년째이다. 올해까지 총 1,918명의 수료생을 배출하였다. 매번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으로 조경과 정원에 대한 배움의 열정이 지속되고 있다.

 

올해 시민조경아카데미는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상·하반기 각각 12주간 동안의 교육을 통해 상반기 79, 하반기 113명 총 192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다.

 

또한 시민조경아카데미 수료 후에는 좀 더 전문적인 시민정원사 이론·실습과정의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은 식물과 정원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과 실무적인 능력을 갖추고 스스로 꽃과 나무를 가꾸는 문화 정착에 참여하고 봉사하는 시민양성을 목적으로 하는 교육과정이다.

 

시민정원사 교육과정은 2014년에 처음 시작되어 올해까지 총 1,265명이 수료하였으며, 그 중 443명이 시민정원사로 인증받았다. 교육 이후에는 서울정원박람회”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등의 다양한 조경·정원관련 행사나 자원봉사활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또한 올해2019년 시민정원사 양성과정은 이론·실습(기본과정) 부문 상·하반기 각각 14주간 교육하여 총 143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고, 봉사·실습(심화과정) 부문은 올해 3월부터 11월까지 총 30주간을 교육하여 총 95명의 시민 조경리더를 배출하였다.

 

배출된 시민정원사들은 향후 공동체정원 주민제안사업, 동네숲(골목길)가꾸기 사업 등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시민녹화사업에 참여하여 작지만 큰 조경·정원을 만들어 푸르른 서울을 만들 예정이다.

 

특히 이 교육에는 학생, 직장인, 전업주부, 어르신 등 20대에서 70대까지 다양한 직업을 가진 참가자들이 꽃과 나무에 대한 열정을 가지고 참여하였는데, 교육을 받는 시민 중에서는 좋은 시민정원사가 되어 자원봉사에 동참하고 서울이 꽃으로 피어나는 아름다운 도시가 되는데 한 몫하고 싶다고 말했다.

 

시민조경아카데미 수료식은 지난 1119() 서울시청 신청사 8층 다목적홀에서 19시부터 21시까지 열렸었고, 시민정원사 봉사·실습과정 수료식은 지난 1129() 서울글로벌센터 9층 국제회의장에서 10시부터 12시까지 열렸으며, 시민정원사 이론·실습과정 수료식1213()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2동 제2대회의실에서 14시부터 16시까지 진행된다.

 

▲ (봉사실습과정) 봄철화단식물식재 실습모습

정인혜 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