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

지하철, 터널 출입통제시스템 구축 서둘러야!

이광호 의원, 지하철 터널 중대재해 위험성 높아.. 터널 출입통제시스템 구축해 대비해야

기사입력 2021-11-11 오후 1:34:4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서울특별시의회 교통위원회 이광호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119() 교통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제303회 정례회 행정사무감사 서울교통공사 업무보고에서터널 출입통제시스템을 자동화하여 터널 내 안전 관리를 강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열차 운행 종료 후, 지하철 터널 내에서는 시설보수, 청소 등 많은 작업들이 이루어진다. 만약 화재 등 대형사고가 발생하게 되면 신속한 조치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따라서 터널 출입부터 작업자를 관리하고 통제할 수 있는 출입통제시스템 운용이 필수적이다.

 

하지만,‘1~4호선‘5~8호선은 본선 터널 출입 시 관리 방법이 상이하다. 구체적으로‘5~8호선QR코드 시스템을 통해 관제센터에서 출입자를 관리하고 있는 반면 ‘1~4호선의 경우에는 역무원 등 직원들에 의해 출입자를 수기로 기록하고 있어 출입자에 대한 관리도 제대로 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자동화된터널 출입 통제 시스템이 없어 현장에서 많은 혼선을 초래하는 등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따라서, 터널 내 작업자를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컨트롤 타워인 터널 출입통제시스템구축이 필요하다. 이를 통해‘1~4호선‘5~8호선에서 QR코드를 이용해 터널 출입을 인증하고 이를 관제에서 통합 관리하는 일원화된 터널 출입통제시스템이 절실한 것이다.

 

이광호 의원은터널은 중대재해 발생 가능성이 높은 장소이다. 관련 법이 곧 시행을 앞두고 있는 만큼 터널 내 작업자를 관리하고 대형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통합된 터널 출입통제시스템구축이 시급하다. 서울교통공사와 서울시는 이러한 현장의 문제를 반영하여 터널 출입 통제 시스템에 대한 로드맵과 터널 출입통제시스템 구축 방안을 적극적으로 마련해야 한다.” 강조했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