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역환경

충주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국비 30억 원 확보

2023년 11월까지 호암권역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완료 예정

기사입력 2021-09-15 오후 5:58:4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충주시가 산림청에서 주관하는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30억 원을 포함해 총 60억 원을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호암권역 생활권 도로 주변에 면적 6ha 규모의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해 안전하고 쾌적한 녹색 도시 구축에 탄력을 받게 됐다.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사업산림 분야 그린뉴딜 핵심사업으로 각종 미세먼지 발생원이 되고 있는 생활권 도로 주변 등에 미세먼지 흡착·흡수기능이 높은 수종을 식재해 주거지역으로의 미세먼지 유입 최소화를 목표로 한다.

 

호암권역 일원은 충주시 인구의 26%(55천여 명)가 거주하고 있는 주택 밀집지역으로 숲 조성을 통한 미세먼지 유입 차단 효과가 큰 지역이다.

 

시는 오는 2022년 상반기까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하고 내년 8월 사업을 착공 예정이다.

 

또한 호암권역 도로변에는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우수한 수종인 소나무, 느티나무 등을 식재해 202311월까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마무리할 방침이다.

 

충주시는 미세먼지 차단 숲이 조성되면 주거지가 밀집된 호암택지 및 인근 주민들에게 미세먼지 차단 기능의 숲과 더불어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