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생활환경

경북도, 도민 건강 위해 석면 지붕 철거 박차

올해 슬레이트 처리사업 66% 진행

기사입력 2021-09-10 오후 5:52:2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경상북도는 지금까지‘2021년 슬레이트 처리 및 지붕개량 지원사업을 추진한 결과, 주택 3970동과 비주택 385동을 해체하고 222동의 지붕을 개량했다고 9일 밝혔다.

 

 

경북도는 올해 지역 내 6905동을 해체와 개량을 계획했고, 8월 말 기준 계획 대비 66%4577동을 처리했다.

 

한편, 슬레이트에 함유된 석면 비산에 의한 도민 건강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슬레이트 처리 및 지붕개량 지원 사업에 지난 해 보다 18% 늘어난 244억을 투입했다.

 

사업지원은 우선지원 가구에는 1동당 전액, 일반가구에는 1동당 344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주택 지붕개량의 경우 우선지원 가구에는 1동당 1000만원 한도내에서 전액, 일반가구에는 1동당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한다.

 

경북도는 이번 사업 외에도 신속한 슬레이트 처리를 위해 올해 2월부터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이후 결과를 전산화해 향후 지원사업 중복지원 방지와 잔여량 파악에 활용할 예정이다.

 

경상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시군에서 계획된 물량을 꾸준히 처리 중이며, 앞으로도 도내 잔여 석면슬레이트 제거를 통해 도민의 건강과 보다나은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