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탄소중립 생활 실천으로 '착한 지구인'에 도전하세요

환경부, 생활 속에서 하루에 한 번 탄소중립 행동을 실천하고 인증하는 '도전! 착한 지구인' 진행

기사입력 2021-09-01 오전 11:11: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환경부는 생활 속 탄소중립 문화 조성과 실천 확산을 위해 하루에 한 번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하고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인증하는 '도전! 착한 지구인'91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하루 한 번 지구를 구하라!'는 주제로 매일 1개의 탄소중립 생활 실천안이 담긴 그림 카드가 환경부 사회관계망서비스(인스타그램)에 게재된다.

 

환경부는 지난 85일 발간한 '탄소중립 생활 실천 안내서'를 기반으로 9월의 주요 환경 행사 및 기념일 등을 고려해 탄소중립 생활 실천안이 담긴 그림 카드를 일별로 30개를 제작해 순차적으로 선보인다.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생활 속 온실가스를 줄이는 구체적인 실행정보를 담은 안내서로 3개 부문(가정편, 학교편, 기업편) 5대 분야(에너지, 소비, 수송, 자원순환, 흡수원) 81개 실천 수칙으로 구성한다.

 

예를 들어 자원순환의 날(96)'투명페트병 따로 배출하기', 푸른 하늘의 날(97)'대중교통 이용하기', 추석(919~22)에는 '과대포장 제품 구매하지 않기', '장바구니 사용하기', '음식은 먹을 만큼 덜고 남기지 않기' 등을 실천 수칙으로 제안한다.

 

'도전! 착한 지구인'은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환경부가 제안하는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하고 각 해당일에 맞춰 인증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와 함께 적어서 게시하면 된다.

 

환경부는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탄소중립 생활 실천을 인증한 참여자 200명에 '도전! 착한 지구인 손수건'을 추첨을 통해 제공하고, 30일간 모든 날의 도전에 성공한 참여자에게는 친환경 기념품을 증정한다.

 

환경부 대변인은 "한 사람의 열 걸음보다 열 사람의 한 걸음이 더 의미 있는 행보가 될 수 있다",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한 우리 모두의 관심과 적극적인 실천이 더해져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앞당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