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경남도, 추석 연휴 대비 가스·전기 사고예방 및 안정공급 대책 추진

8월 30일부터 9월 10일까지 가스시설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 실시

기사입력 2021-08-30 오후 5:26:2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경상남도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가스전기시설 사고예방 및 안정공급 대책을 수립해 30일부터 시행한다.

먼저 관련분야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30일부터 내달 10일까지 가스시설에 대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시, 한국가스안전공사, 도시가스사 등과 합동으로 점검반을 구성해 도시가스 공급시설, 가스충전소, 가스판매소 등을 대상으로 시행한다.

 

점검 주요내용은 배관결함 및 가스누출 여부 화재발생 위해요인 방치여부 안전관리자 근무실태 확인 가스시설 적정 유지 관리 및 안전장치 작동여부 lpg용기 적정 관리 여부 등이다.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 또는 개선하고 시설 개선이 필요한 업소에 대해서는 개선완료 시까지 특별 관리한다.

 

특히 불량 및 노후 가스시설에 대한 개선을 기피하는 업소는 관련규정에 따라 행정처분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남도는 가스사고 대응체계 강화와 원활한 가스공급을 위해 시, 도시가스사에 가스공급 불편신고 센터 운영과 lpg 판매업소 윤번제 영업을 실시하도록 하여 소비자 불만사항 및 긴급사태 발생 시 상황전파 등 조기조치를 취하고 추석연휴 동안 lpg판매업체 휴무로 인한 가스공급 차질이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된 상황임을 감안해 도민 스스로 가스전기 안전관리에 유의할 수 있도록 기관 누리집, 전광판, 홍보물 등을 활용해 가스 및 전기시설 안전사용 요령에 대해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경상남도 관계자는가스전기시설은 안일한 생각과 사소한 실수로도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철저한 사전점검과 예방이 요구된다, “철저한 안전점검과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 유지를 통해 에너지 사용에 안전한 경남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