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역환경

전남도, 443억 들여 신재생에너지 설비 지원

포 등 14개 시군 4천719개소에 태양광 등 설치…에너지 비용 절감

기사입력 2021-04-02 오후 5:48:4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전라남도는 14개 시군 4719개소에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를 지원할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을 이달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주택, 건물, 공공시설을 대상으로 태양광, 태양열, 연료전지 등 현장 여건에 적합한 2종류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원을 융·복합으로 설치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사업 참여자에게 국비와 지방비 최대 85%가 지원돼 선호도가 높다.

 

국비 222억 원을 포함해 총 443억 원을 들여 목포, 여수, 나주 등의 주택 및 상가 등 총 4719개소에 태양광 18725, 태양열 4863등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를 지원한다.

 

주택에 3규모 태양광태양열 설비가 설치되면, 월간 전력사용량이 350h정도 절감되고, 연간 65만 원 가량의 전기요금이 절약될 것으로 추산된다.

 

전라남도 에너지산업국장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주민이 참여하는 정부지원 사업으로 전기요금 등 에너지 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보다 많은 도민이 에너지 복지혜택을 받도록 2022년 공모사업을 착실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