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울산시, 미세먼지 감시단 운영, 환경 감시 효과 크다

올해 2월부터 사업장 굴뚝, 공사장 비산먼지 등 상시 감시

기사입력 2020-06-25 오후 5:59:5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울산시가 지난 2월부터 운영에 들어간 미세먼지 감시단의 환경 감시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업무는 차량을 직접 운전하여 불법소각, 대기배출사업장, 악취배출업소, 비산먼지 발생 사업장 등에 대한 감시와 경유차 배출가스 단속을 지원하게 된다.

또한 미세먼지 대책 홍보, 비상저감조치 관리 업무 지원과 함께 필요시 대기 분야 외 폐기물, 화학물질 등 환경관리 개선을 위한 감시 업무를 수행한다.

 

지속적으로 악취가 심한 사업장의 정보를 공유하여 관계 부서와 합동 점검한 결과 위반사항을 적발해 과태료 60만 원을 부과하기로 했다.

 

미세먼지 감시단은 지난 2월 출범한 후 5월까지 4개월간 1,894회의 순찰을 실시해 비산먼지 계도 107, 매연차량 신고 67, 불법투기 계도 40, 전기차 불법주차 계도 22, 공회전 차량 계도 22건 등의 운영 실적을 기록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감시단의 사업장 굴뚝과 공사장 비산먼지 등에 대한 상시 감시로 울산의 대기질 개선에 큰 효과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piumday@nate.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