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서울시, 코로나19로 납품 막힌 친환경 농산물…집으로 배송해드려요

코로나19로 학교급식 납품 예정 친환경 농산물 판로 확보 위한 꾸러미 캠페인 추진

기사입력 2020-03-20 오후 3:59: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서울시는 한국친환경농업협회의 도움 요청을 받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농가 돕기를 위해 채소, 한라봉, 천혜향 등으로 구성된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구매 캠페인에 나섰다.

 

 

코로나19로 전체적인 소비가 부진한 가운데, 고등학교의 개학이 4월로 연기됨에 따라 학교급식으로 납품 예정이었던 친환경 농산물이 갈 곳을 잃었다.

 

특히, 신선한 채소는 유통기한이 짧아, 이미 생산된 농산물을 빨리 소비하지 않으면 그대로 폐기처분해야하는 상황으로, 경기, 강원 등 전국 9개 시도 약 812톤 가량 학교급식용 친환경농산물 피해가 예상된다.

 

한국친환경농업협회는 친환경농업을 육성하는 친환경 농업인들의 대표조직으로, 협회산하 특별기구로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를 구성하여 친환경 농업에 대한 대국민홍보, 친환경농산물 판매활성화 사업을 추진 중이다

 

시민 누구나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캠페인을 통해 신선한 농산물을 구매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농가 지원에 참여할 수 있다. 포털에서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을 검색 후 홈페이지 배너를 통해 친환경 농산물을 신청할 수 있다. 꾸러미 상품은 원하는 주소지로 택배 발송된다.(https://www.korganicboard.org)

 

이번 구매 캠페인은 감자, 양파, 대파, 시금치 등 가정에서 즐겨먹고 많이 소비하는 9가지 품목으로 구성된 전북 농산물 꾸러미 5,000, 제주 한라봉 5Kg 3,000박스, 제주 천혜향 5Kg 1,000 박스가 소진될 때까지 진행한다.

 

서울시는 시 본청과 투출기관, 사업소 등 직원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캠페인을 우선적으로 진행, 1차적으로 약 800만원을 주문한 상태로, 개학이 연기된 만큼 직원들이 꾸준히 참여할 수 있도록 운영할 방침이다.

 

추가적으로, 시에서는 서울학교급식을 공급하고 있는 광역시도 9개 지역 생산농가에서 재배한 농산물로 제작된 친환경농산물꾸러미 5,000개 판매를 지원한다. 물류비, 인건비 등을 고려하여 최소 2,500세트 주문시에 판매할 예정으로, 충북 대표 산지 홈페이지(http://marketoyou.com)를 통해 320()부터 24()까지 주문할 수 있다.

 

서울시는 이번 코로나19로 피해 받는 지역농가를 꾸준하게 지원하기 위해 41()부터 12()까지 상생상회×11번가×신한카드와 함께 수수료 0% 온라인 직거래인 #힘내라대한민국 #전국동네를응원해요 상생상회 온라인 기획판매전을 운영한다.

 

꾸러미 가격은 택배비 포함 1박스당 20,000원으로, 330()42() 2차에 걸쳐 일괄 배송할 예정이며, 개학 일정에 따라 추가 판매를 검토할 계획이다.

 

서울친환경학교급식 광역산지협의회에서 공급할 계획이며, 친환경인증을 받은 채소, 과채류(감자, 양파, 파프리카, 모듬쌈, 방울토마토, 근대, 시금치, 애호박, 팽이버섯, ) 10개 품목으로 구성된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