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

서울 대중교통‘전자문자안내판’설치 강화

송도호 서울시의원,「서울특별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 관한 조례」일부개정조례안 발의

기사입력 2019-10-10 오후 5:07:2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서울시의회 송도호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관악1)이 발의한서울특별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 관한 조례일부개정조례안에 따르면, 장애인콜택시 등 특별교통수단 이용대상자를장애인복지법 시행규칙2조에 따른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 하여 개정된 법규정에 따르도록 했다.

 

이로써 서울 시내버스, 도시철도 내외부에 교통약자를 위한 이동편의시설인 전자문자안내판설치가 강화되어 교통약자의 이동편의가 보다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송 의원은 교통사업자는 교통약자가 교통수단 내외부에 도착정류장의 이름·목적지 및 문의 개폐방향 등을 명확하게 읽을 수 있도록 전자문자안내판을 설치하도록 명문화했다. 이를 통해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에 따른 이동편의시설 중 기존의 안내방송시설에 추가하여 전자문자안내판을 설치하도록 하여 교통정보 식별편의와 시인성을 향상시키도록 했다.

 

또한 서울시내버스는 7405대가 운행 중이며, 이중에 저상버스는 약 3370여대가 운행 중이다. 저상버스는 내외부에 전자문자안내판이 전부 설치되어 있지만 일반버스의 경우 외부 전면 및 측면에 전자문자안내판 설치가 미흡한 상황이다.

 

이에 대해 송도호 의원은 대중교통수단의 이동편의시설 강화는 교통약자의 사회참여와 복지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장애인뿐만 아니라 어르신, 임산부, 일반시민들이 쉽게 목적지와 정류소를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서비스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