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기후대기

강원도, 올해부터 겨울철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운행제한이 확대된다.

미세먼지 고농도 계절(12~3월) 대응을 위한 ‘계절관리제’ 도입

기사입력 2019-10-08 오후 5:37:3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올해부터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12~3월에 미세먼지 집중 대응을 위하여 계절관리제가 시행될 예정이다.

 

 

강원도는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소유주가 저공해사업비를 지원받고자 하는 경우에는 차량등록지 시군에 사업비 지원여부를 확인한 후 신청하면 지원받을 수 있으며, 도내 5등급 차량 소유주의 운행제한에 따른 불편 해소를 위하여 저공해 사업비를 대폭 확대하여 5등급 차량 소유주의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따라서 운행제한 대상인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이라도 저공해조치(매연저감장치 부착 또는 엔진 개조)를 하면 운행제한 대상에서 제외된다.

 

계절관리제가 시행되면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에만 적용되던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이 수도권과 인구 50만 이상 도시를 대상으로 상시 확대되며, 운행제한 조치를 위반한 자동차 소유주에게는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