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제주시,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급이 실태 지도점검 실시

10월 7일부터 18일까지, 관내 19개 광어양식장 대상

기사입력 2019-10-04 오후 5:05:1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제주시는 오는 107일부터 18일까지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시범지원사업에 참여하는 광어양식장 19개소에 대한 급이실태를 집중 지도·점검한다고 밝혔다.

 

제주시에서는 배합사료 양식 의무화(2022, 광어부터 순차적 적용) 정부 방침에 따라 제주 양식산업의 경쟁력을 제고해 나가기 위하여 친환경양식에 대해 많은 어업인들이 적극적인 동참을 홍보하며 예산확보 지원에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올해 지원되는 총사업비는 6184백만원이며 어가 당 22500만원에서 최대 4300만원까지로 이 중 보조금 40%, 자부담 60% 조건으로 지원하고 있다.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시범지원사업은 생사료 사용으로 인한 연안환경 오염발생과 어족자원 남획을 방지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으며,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양식장은 치어부터 출하까지 100% 배합사료를 사용해야 한다.

 

이에 따라 금번 지도·점검을 통해 양식장별 급이 대장 작성 및 비치여부, 생사료 급이 및 보관여부, 분쇄기 사용여부 등 배합사료 급이 이행여부를 철저히 파악하고, 생사료 사용이 적발된 양식장은 사업자 자격을 박탈 및 지원금액 전액을 환수조치 할 계획이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