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역환경

자연생태로 지역발전을 앞당기는 생태관광축제 10월 12일(토), 장수 방화동가족휴가촌에서 개최

생태자원을 보전하여 관찰과 학습을 통해 즐거움을 얻는 관광

기사입력 2019-10-02 오후 5:39:0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올해 두 번째 맞는 생태관광 축제전북이 그린(Green), 공감의 생태여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행사로 전라북도, ·, 환경단체, 지역주민이 함께하는‘2019 전라북도 생태관광축제가 오는 1012()에 장수 방화동 가족 휴가촌에서 개최된다.

 

행사는 환경을 해치지 않으면서도 전북 생태관광지 지역주민에게 혜택이 순환되는 지속가능한 생태여행의 의미 전달과 홍보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축제는 12개 시.군과 환경단체, 지역주민 등이 참여하여 공식행사, 문화공연, 환경체험 등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으로, “여행체험 1번지 전북의 이미지를 대외적으로 표현하고 축제를 통해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도록 했다.

 

우선, 생태체험 프로그램, 지역주민들이 만드는 먹거리, 생태관광·천리길 홍보 부스 등의 운영과 함께 산속 무대와 어울리는 에코밴드, 퓨전 국악 공연, 합창단 축하 공연과 50년 해로부부 금혼식 및 다문화가정 신혼부부를 위한 결혼식(에코웨딩) 등의 다채로운 행사로 따뜻한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했다.

 

그동안 양성된 시군의 에코매니저(마을해설사)들이 생태트레킹 해설, 체험부스 운영 등에 참여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자연 소재를 활용한 생태체험, 생태관광 O/X 골든벨, 릴레이로 분리수거 농구게임과 전북1000리길 걷기(방화동 생태길 생태탐방 4km) 등 다양한 환경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