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역환경

서대문구, 숨은 땅 찾아 미세먼지 먹는 나무 심는다

기사입력 2019-09-18 오후 5:34:5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서대문구는 미세먼지와 열섬현상 등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일명 숨은 땅 찾아 나무심기사업을 펼친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구는 올 상반기 공모를 통해 주민들이 평소 나무 심기를 원하는 땅을 신청 받아 수목 식재 효용성이 있는 15곳을 선정했다. 이는 주민 참여 방식의 도심 속 소규모 숲 조성을 통해 미세먼지가 줄고 나무 심는 분위기가 더욱 확산시키기 위함이다.

 

이에 따라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아파트 내 어린이놀이터 주변 주택가 자투리 유휴 공간 쓰레기 무단투기 상습지역 등 생활 주변에 방치됐던 곳들이 다양한 녹지공간으로 변모할 예정이다.

 

구는 이들 대상지에 다음 달 중 나무와 거름 등 녹화재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나무는 신청자가 희망하는 수종에 맞춰 제공하며 주민이 직접 식재에 참여한다.

▲ 서대문구가 ‘숨은 땅 찾아 나무심기’ 사업을 펼친다. 사진은 올해 4월 홍은동 북한산 자락에서 열린 식목행사 모습.

문의 : 서대문구청 푸른도시과(02-330-1907)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