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환경뉴스

영등포구, 가을 미세먼지 빠른 대비 … 경로당 차단망 전면 설치

8월~9월까지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차단망 536개 설치

기사입력 2019-08-14 오후 5:28:3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영등포구가 가을 미세먼지에 발 빠르게 대처하기 위해 이달부터 지역 내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 차단망 536개를 전면 설치한다.

 

 

구는 지난 2월 구립경로당을 포함한 지역 내 모든 경로당 및 어르신 이용시설 175곳에 총 327대의 공기청정기 보급을 마쳤다. 경로당 165곳에는 257대를, 구립노인종합복지관, 데이케어센터 등 노인복지시설 10곳에는 70대를 각각 보급했다.

 

미세먼지는 입자의 지름이 매우 작아, 호흡기가 약하고 면역력이 떨어지는 어르신에게 더욱 위험한 존재이다. 그러나 세심한 주의가 필요한 어르신들은 정보 소외와 관심 부족 등으로 도리어 젊은 세대보다 미세먼지 대응력이 떨어진다.

 

따라서 가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9월까지 전 구립경로당의 크고 작은 창문에 미세먼지 차단망 설치를 완료한다는 계획으로 구는 어르신이 자주 이용하는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 차단망 536개를 설치해 어르신의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실내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

설치방법은 각 경로당에 있는 10여 개의 모든 창문에 기존 방충망을 제거하고 미세먼지 차단망으로 교체하는 방식으로 이달부터 9월 말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설치 후 경로당 이용자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해 필요한 사항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미세먼지 차단망은 꽃가루 및 미세먼지를 80% 이상 차단해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이 마음 놓고 창문을 열어 환기를 할 수 있다. 또한 나노섬유 재질로 부피 대비 넓은 표면적을 가지고 있고 그물망 구조여서 통기성이 좋다. 특히, 빗물에 강해 먼지가 쌓일 경우 물로 세척해 사용 할 수 있다.

 

구는 올해 공기청정기와 미세먼지 차단망 설치를 마치고 내년에 산소공급기 보급하고 내년에는 경로당에 산소공급기를 추가로 보급할 계획이다. 실내 이산화탄소 증가로 어르신들의 호흡곤란, 어지럼증, 피로 등을 예방하고 신선한 산소공급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한다.

정인혜 기자 (greeneco9035@daum.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